상단여백
  •  
  •  
HOME 사회 사건/사고
주운 마권 두고 포장마차 혈투
  • 김경수 기자
  • 승인 2017.06.15 09:37
  • 호수 1119
  • 댓글 0

[일요시사 취재2팀] 김경수 기자 = 광주 동부경찰서는 주운 당첨 마권을 돌려달라는 남성에게 주먹을 휘두른 박모(63)씨를 지난 13일 불구속 입건했다.

박씨는 지난 5월14일 오후 2시50분쯤 광주 동구 계림동 한 포장마차서 김모(49)씨의 얼굴을 수차례 때려 전치 2주의 부상을 입힌 혐의를 받고 있다.

경찰 조사결과 한국마사회의 당첨 마권을 주운 박씨는 김씨가 이를 돌려달라며 목소리를 높이자 주먹을 휘두른 것으로 드러났다.
 

<cow-game-1@hanmail.net>

<저작권자 © 일요시사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김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